선데이토즈, '위 베어 베어스 더 퍼즐' 글로벌 서비스 돌입

선데이토즈, 국내 인기 모바일 퍼즐게임 '위 베어 베어스 더 퍼즐'의 글로벌 서비스 돌입
'위 베어 베어스 더 퍼즐', 9개 언어 탑재한 '위 베어 베어스 매치3 리페어즈'로 해외 시장 출시
대중적인 퍼즐 장르에 글로벌 인기 IP의 캐릭터, 이야기 결합해 세계 시장서 호응 기대

  < 해외 시장에 출시된 '위 베어 베어스 매치3 리페어즈' >

< 해외 시장에 출시된 '위 베어 베어스 매치3 리페어즈' >

선데이토즈(대표 김정섭, www.sundaytoz.com)가 인기 모바일게임 '위 베어 베어스 더 퍼즐'을 해외 시장에 출시, 서비스에 돌입했다고 29일 밝혔다.

국내 모바일게임 시장에서 퍼즐 부문 매출 1위를 기록하고 있는 게임의 해외 버전은 '위 베어 베어스 매치3 리페어즈(We Bare Bears Match3 Repairs)'라는 타이틀로 29일(한국 시간) 출시되었다. 선데이토즈는 '위 베어 베어스 매치3 리페어즈'의 타이틀에 유명 IP를 전면에 내세우며 3매치 퍼즐 게임에 대한 특유의 자신감을 나타냈다. 이 게임은 국내에서 검증된 게임성에 영어, 일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등 9개 언어, 문화권에 맞춘 현지화 작업으로 누구나 즐길 인기 IP의 대중성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해외 192개국에서 방송 중인 애니메이션 '위베어 베어스'의 캐릭터, 줄거리 등을 활용한 점은 탄탄한 게임성과 함께 높은 인지도에 따른 호응이 기대되고 있다.    

실제 호주, 캐나다에서 진행한 게임의 소프트런칭 역시 현지 이용자들의 호응을 얻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해외 이용자들로부터 퍼즐의 재미와 원작 애니메이션의 구현, 귀여운 캐릭터 디자인 등이 호평 받은 이 게임은 소프트런칭을 통해 글로벌 경쟁력을 입증했다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한국 캐주얼 모바일게임의 기대작으로 세계 시장에 도전장을 낸 '위 베어 베어스 더 퍼즐'의 해외 버전은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전세계에 동시 서비스된다.